고구려력사연구에서 새로운 성과/평양시 대성구역 림흥동의 우물유적을 조사발굴


20일발 조선중앙통신은 김일성종합대학 력사학부 학술연구집단이 평양시 대성구역 림흥동일대에서 고구려(B.C.277년-A.D.668년)시기의 유적유물들을 조사, 발굴한데 기초하여 1세기이후 고구려의 력사, 평양의 력사에 대한 연구에서 새로운 성과를 이룩하였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보도하였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