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주재 중국대사관에서 사진전시회 진행


조중수뇌분들의 상봉 2돐을 기념

22일발 조선중앙통신에 의하면 김정은원수님께서 조선을 방문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습근평총서기와 상봉하신 2돐을 기념하여 21일 조선주재 중화인민공화국 대사관에서 사진전시회가 진행되였다.

조중수뇌분들의 상봉 2돐을 기념하여 조선주재 중국대사관에서 사진전시회가 진행되였다. (조선중앙통신)

김정은원수님께서 습근평총서기와 함께 두 나라 인민의 귀중한 공동의 재부인 조중친선의 강화발전에 쌓아올리신 불멸의 업적을 담은 영상사진문헌들이 전시회장에 정중히 모셔져있었다.

전시회에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김성남국제부장과 문성혁부부장, 외무성 박명호부상 ,대외경제성 류은해부상, 관계부문 일군들이 초대되였다.

리진군 중화인민공화국 특명전권대사와 대사관 성원들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전시회에서는 연설들이 있었다.

김성남부장은 김정은원수님께서 습근평총서기와의 뜻깊은 상봉에서 두 당, 두 나라사이의 친선관계를 훌륭히 계승하고 빛내여나갈 의지를 피력하시였으며 힘을 합쳐 사회주의를 고수하고 발전시켜나가는 여기에 조중친선의 불패성이 있다는 진리를 다시금 확인하신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최근 세계적인 보건위기가 악화되고 국제 및 지역정세에서 심각한 변화가 일어나고있는 환경속에서도 두 당 수뇌분들께서 전략적의사소통을 긴밀히 하시며 조중친선협조관계를 새로운 높은 단계에로 발전시켜나가시는데 대하여 그는 언급하였다.

정치, 경제, 문화를 비롯한 각 분야에서 보다 두터워지고있는 조중 두 당, 두 나라사이의 동지적협력,친선과 단결의 뉴대는 두 나라 사회주의건설을 힘있게 추동하고있다고 그는 말하였다.

그는 중국인민이 습근평총서기를 핵심으로 하는 당중앙의 령도밑에 사회주의현대화국가를 전면적으로 건설하며 중화민족의 부흥을 실현하기 위한 새로운 려정에서 훌륭한 성과를 이룩할것이라는 확신을 표명하였다.

리진군대사는 습근평총서기의 조선방문은 새시대 중조관계발전에 있어서 전통을 계승하고 미래를 개척하는 중대한 의의를 가진다고 말하였다.

두 당, 두 나라 최고령도자들께서는 중조관계발전의 귀중한 경험을 전면적으로 총화하시고 앞으로 중조관계발전의 아름다운 전도를 공동으로 설계하면서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수호할데 관한 중요한 공동인식을 이룩하시였다고 그는 강조하였다.

그는 습근평총서기동지와 김정은총비서동지의 지도밑에 지난 시기 쌍방은 중조관계의 끊임없는 발전을 추동하였다고 하면서 중국측은 조선측과 함께 두 당,두 나라 최고령도자들의 중요한 공동인식을 계속 관철리행하며 중조친선관계를 새로운 단계에 올려세워 지역의 평화와 안정,발전과 번영에 적극 기여할것이라고 말하였다.

그는 김정은총비서동지의 령도밑에 조선인민이 조선로동당 제8차대회의 결정을 관철하는데 총력을 집중하여 사회주의건설에서 끊임없이 새롭고 휘황찬란한 성과를 이룩할것을 충심으로 축원한다고 강조하였다.

참가자들은 전시된 사진들을 돌아보았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