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각지에서 5.1절을 뜻깊게 기념/다채로운 공연무대 펼쳐져


체육 및 유희오락경기들이 벌어져 명절분위기를 한층 돋구었다.(조선중앙통신)

조선에서 전세계근로자들의 국제적명절인 5.1절을 뜻깊게 맞이하였다.

대원수님들께서 영생의 모습으로 계시는 금수산태양궁전에 다함없는 경모의 정이 차넘치고 만수대언덕을 비롯하여 각지에 모신 대원수님들의 동상과 태양상을 찾아 인민들은 꽃바구니와 꽃다발, 꽃송이들을 진정하고 삼가 인사를 올리였다.

평양과 각지의 극장, 야외무대들에 다채로운 공연종목들이 펼쳐져 명절의 기쁨을 더해주었다.

만수대예술단 음악무용종합공연이 동평양대극장에서, 국립교향악단 음악회가 모란봉극장에서, 혁명가극 명곡, 명장면묶음공연이 평양대극장에서, 국립연극극장에서는 혁명연극 《혈분만국회》공연이, 평양교예극장에서는 종합교예공연이 진행되였다.

수도의 곳곳에서 다채로운 공연무대가 펼쳐졌다.(조선중앙통신)

중앙예술경제선전대, 직총중앙로동자예술선전대, 농근맹중앙예술선전대, 녀맹중앙예술선전대, 철도예술선전대, 수도건설위원회예술선전대와 모란봉구역, 대동강구역을 비롯한 여러 구역의 녀맹예술선동대들도 시안의 곳곳에서 다채로운 공연무대를 펼치였다.

평안북도, 평안남도, 자강도, 함경북도 등 각지에서 공연들이 있었다.

청진강재공장, 해주뜨락또르부속품공장, 사리원시 미곡협동농장 등에서 다채로운 체육 및 유희오락경기들이 벌어져 명절분위기를 한층 돋구어주었다.

간부들이 근로자들을 고무격려

5.1절에 즈음하여 당과 정부의 간부들이 사회주의건설의 주요전구들을 찾아 근로자들을 축하하였다.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최룡해위원장,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리병철부위원장, 김덕훈내각총리는 평양시 1만세대 살림집건설장과 천리마제강련합기업소 등에 나가 건설자, 로동자들과 함께 명절을 기념하였다.

당과 정부의 간부들과 내각, 각급 당, 정권기관 일군들은 수도의 건설장들과 상원세멘트련합기업소, 김정숙평양방직공장, 은파군 대청협동농장, 순천린비료공장, 김책제철련합기업소를 비롯한 공장, 기업소, 농장 등의 로동계급과 농업근로자들, 지식인들을 찾아 고무격려하고 새로운 5개년계획의 첫해 진군에 박차를 가하여 실제적인 변화, 실질적인 성과를 이룩해나갈것을 당부하였다.

이날 당과 정부의 간부들은 근로자들과 함께 배구, 탁구, 윷놀이를 비롯한 체육 및 유희오락경기와 기동예술선동대공연을 관람하였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