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교육의 개화기를/각지의 경험1〉도꾜제2초급


코로나재앙속에서도 각지 우리 학교들에서는 뜻깊게 입학식을 맞이하였다. 민족교육을 고수발전시켜나갈 일념으로 학생인입사업에 떨쳐나선 동포들의 경험을 소개한다.

보내고싶고 다니고싶은 학교로

4일에 진행된 입학 및 입원식에서

도꾜제2초급 입학식 및 입원식이 4월 4일에 진행되였다. 이날을 계기로 4명의 입학생들과 4명의 입원생 그리고 1명의 편입생이 이곳 민족교육의 꽃대문에 들어섰다. 자라나는 새 세대들을 떳떳한 조선사람으로 키우려는 일념으로 이곳 교직원들과 학부모, 동포들은 온갖 노력을 축적해왔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