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전자들・새로운 전성기를 향하여 4〉투구에 바치는 정열(하)/오사까조고 투구부


중압과 갈등속에서 이어온 《사명》

오사까조고 투구부가 작년 12월부터 올해 1월에 걸쳐 진행된 《제100차 전국고등학교투구대회》(하나조노)에 출전하여 2009년도의 제89차, 2010년도의 제90차대회에 이어 3번째가 되는 3위쟁취의 쾌거를 이룩하였다.

오사까조고 투구부선수들은 《동포들에게 꿈과 희망을, 후배들에게 힘과 용기를 안겨주자.》는 자기들의 《사명》을 구호로 내걸어 조선사람된 긍지와 자부심을 안고 열전을 벌려왔다. 그 모습은 각지 동포들에게 큰 힘과 감동을 안겨주는 동시에 민족교육의 우월성을 내외에 크게 과시하였다.

《전국》3위를 이룩한 2020년도 오사까조고 투구부성원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