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4명 어머니선수들이 백열전/히로시마에서 재일조선어머니중앙배구대회


《제24차 재일조선어머니중앙배구대회》(5월 14, 15일, 히로시마산플라자홀 체육관)에서 각지 예선을 통과한 19개 팀, 27살부터 66살까지 244명의 선수들이 백열전을 벌렸다.

이꾸노남, 끈질긴 정신력으로

첫 우승의 영예를 지닌 오사까 이꾸노남어머니팀

첫 우승의 영예를 지닌 오사까 이꾸노남어머니팀

첫날째 예선리그를 돌파하여 이틀째 결승승자전에 올라선것은 도꾜 오따, 사이따마, 오사까 히가시오사까와 이꾸노남의 4팀. 결승에서는 지난 22, 23차대회때와 똑같이 오따와 이꾸노남이 맞섰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